좋은생각 글 활용 수필을 시로 바꾸어 쓰기 국어 수업

좋은생각 글 활용 수필을 시로 바꾸어 쓰기 국어 수업

77
0
SHARE

아재가_들려주는_쉽고_재미있는_수업_이야기

 

아쉽재 (“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할 수 있는 수업”)

 

좋은생각 글 활용 수필을 시로 바꾸어 쓰기 국어 수업

 

며칠 전 좋은생각 출판사로부터 예전에 올린 글 중에 2018년 1월호의 내용에 적합한 글을 실어도 되겠냐는 전화가 왔습니다.

   

감사하다고 했지요.

   

그리고 며칠 후 집으로 좋은생각 2018년 1월호 두 권이 배달되었습니다.

좋은생각에 실린 글은 아들 둥이가 아주 어렸을 때 있었던 에피소드를 기록한 내용이었습니다.

 

새_파일_2017-12-11_(1)_1 새_파일_2017-12-11_(1)_2

 

다음날,

국어 마지막 단원은 문학의 향기. 이야기를 시로 바꾸어 써 보는 활동입니다.

   

아이들에게 선생님의 글이 좋은생각에 실렸다고 하니 신기해하는 아이들입니다. 좋은생각에 실린 여러 글 중 자신이 마음에 드는 글 하나를 골라 시로 바꾸어 써 보도록 했지요.

 

20171212_094322 20171212_094436 20171212_094641 20171212_095403

 

열심히 글을 읽는 아이들입니다. 제 글도 재미있게 읽는 아이들입니다. 각자 시로 바꾸고 싶은 이야기를 선택했습니다. 한 아이는 제가 쓴 글을 골랐습니다.

   

먼저, 이야기의 내용을 시로 바꾸어 쓰는 초안을 작성합니다.

 

새_파일_2017-12-11_(1)_7 새_파일_2017-12-11_(1)_8 새_파일_2017-12-11_(1)_9 새_파일_2017-12-11_(1)_10

다음으로, 시를 써 내려갑니다.

이 때, 이야기의 전체적인 내용을 요약해서 함께 쓰도록 했지요.

 

image_1651196781513249856095 image_2292061131513249856089 image_8060908901513249856091 image_9342383801513249856093

 

아이들 모두 좋아하는 이야기가 다르고 이를 해석하는 수준도 다 다릅니다. 그러니 시의 내용이 더 재미있습니다.

   

단순히 정형화된 이야기를 주었다면 아이들은 크게 흥미를 갖지 않았을 것입니다. 하지만 선생님의 글이 실린 좋은생각을 수업에 활용하니 아이들의 흥미와 관심이 높아집니다.

   

선생님만큼 좋은 수업 소재는 없는 것 같습니다.

더 많이 읽고, 쓰고, 경험해서 저를 수업에서 많이 활용해야겠습니다.

   

   

아쉽재 (“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할 수 있는 수업”) 이란 내용처럼 선생님들이 작은 아이디어를 수업에 적용해 학생들이 쉽고 재미있게 공부하길 바랍니다.